맨위로

협회소식

뉴스 & 보도협회소식
게시판
STS클럽, 2017년도 제1회 이사회 개최
등록일 2017-03-07
첨부파일 STS이사회.JPG
● 신수요 창출지원, STS시장 확대, 수요기반 확대 사업에 총력
● STS강 건축구조설계기준 제정을 통한 건축구조용 강재 시장 진입 기반 마련 등 2017년 사업계획 확정

글로벌 STS 공급과잉과 정체된 국내수요로 인한 어려움에서 벗어나기 위해 스테인리스스틸 업계는 올해 수요 창출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우리 협회 스테인리스스틸클럽(회장 김광수, 포스코 STS 마케팅실장)이 3월 7일 강남구 대치동 포스코센터에서 2017년도 제1회 이사회를 갖고 올해 사업계획을 확정했다.

올해 스테인리스스틸클럽(STS 클럽)은 ‘스테인리스스틸 산업의 지속성장을 위한 수요창출지원’에 기본 목표를 두고 신수요 창출지원, STS시장 확대, 수요기반 확대에 사업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먼저 STS 우수성 입증을 통한 신수요 창출을 위해 소방시설 내진설계 의무화 규정에 부합하는 STS강관 및 부속품의 성능 분석 및 내진 기준 마련 연구를 통해 내진설계용 강관 분야의 수요확대를 도모할 예정이다.

이어, 건자재 분야에서 STS 신규시장을 개척하기 위해, STS강 건축구조설계기준(KBC) 제정을 추진한다. 건축구조설계기준(KBC)에서 STS구조강 설계기준이 없는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건축구조용 강재시장 진입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15년도 추진되어 많은 국민들의 관심을 이끌었던 STS 아이디어 공모전과 STS 디자인 공모전은 올해에도 STS 수요기반확대를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STS제품 아이디어·디자인공모전으로 통합하여 추진할 예정이다.

이외에 STS의 지속적인 홍보를 위해 STS산업발전세미나, STS건축내외장재 세미나, 물종합연찬회가 추진된다.

또한, 스테인리스 이미지 제고를 통한 수요기반 확대를 위해 STS 제품의 구매 결정력이 있는 실소비자를 대상으로 STS 홍보를 강화하는 동시에, 소비자들이 직접 STS제품을 사용해보고 소재의 우수성 및 보완점을 공유할 수 있는 참여교육활동을 도입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STS 기술지원자료 제작, STS 부적합철강재신고센터 운영, 용접기능대회 지원, 회원에 대한 기술자문 지원, 스테인리스 정보 및 통계 제공 사업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이날 이사회에는 김광수 스테인리스스틸클럽 회장 외에 LS메탈 남기원 대표, 코리녹스 정경진 대표이사, 백조씽크 이종욱 부사장, 길산스틸 최재주 이사, 디케이씨 서성율 이사, 포스코대우 강득상 본부장, 세아제강 김상국 이사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관련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사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