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협회소식

뉴스 & 보도협회소식
게시판
철강협회, 제52회 정기총회 개최
등록일 2019-02-28
첨부파일 (20190226)철강협회_제52회_정기_총회_개최_(3).hwp
HSH_9336_(1).JPG
- 대미국, 대EU 철강수출 쿼터제 안정적 운영 및 각국의 수입규제조치에 적극 대응
- 건축물 안전제고를 위한 부적합 철강재 유통 및 사용 근절 추진

2019년 철강협회는 통상규제에 적극 대응하고, 내수시장을 안정적으로 육성하여 철강산업 지속성장에 중점을 두고 금년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한국철강협회는 2월 26일 오전 11시 포스코센터 서관 18층 스틸클럽에서 최정우 회장 등 회원사 대표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2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2019년도 사업계획을 확정했다. 또한 임기 만료된 세아제강 이순형 회장과, 동부제철 김창수 사장을 3년 임기의 비상근 부회장으로 재선임 했다.

이날 확정된 사업계획에 따르면 금년도 사업추진의 기본목표인『상시적 보호무역에 대비한 철강산업 지속성장 지원』에 초점을 맞추어 다양한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철강협회는 금년도 중점사업 방향으로 △통상규제 적극 대응 △정책 및 제도개선 △내수시장 안정적 육성 △시장조사 및 R&D 지원 △철강 이미지 개선 등으로 선정했다.

철강협회는 통상규제 대응과 관련하여 대미국, 대EU 철강수출 쿼터제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통상대책위원회 개최 등을 통해 통상관련 애로사항 해소를 협의할 계획이다.

또한 OECD 철강위원회 등에서 보호무역조치 및 글로벌 공급과잉 대응방안을 모색하고, 업계 및 정부와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각국의 수입규제조치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정책 및 제도개선사업으로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 미세먼지 절감 및 재활용 부산물 등 분야에서는 철강산업의 지속적인 성장 발전을 적극 모색할 계획이다. 또한 건축구조 기준 개정, KS 표준 신설 활동, 철강화물 안전운송원가 지정에 철강업계의 입장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철강협회는 건축물 안전 제고를 위한 사회적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부적합 철강재의 유통과 사용을 근절시키기 위한 다양한 조치를 강구할 예정이다.

시장 조사와 관련해서는 철강 통계 품질을 업그레이드 하여 정보수집을 다양화 하고, 미래 사회 요구에 대응하는 기술개발 및 지원사업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금년에는 철강의 우수성 및 친환경성을 홍보하기 위해 철강사와 연계하여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추진함은 물론 LCA 관련 홍보용 인포그래픽 영상 및 웹툰을 제작한다. 또한 매년 개최하는 철강사랑 마라톤 대회 및 철강사진공모전을 친환경을 주제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총회에는 최정우 회장 외에 동국제강 장세욱 부회장, 세아제강 이순형 회장, 동부제철 김창수 사장, 한국철강 문종인 대표이사, TCC동양 손봉락 회장, 고려제강 홍영철 회장 대표 등 회원사 대표 20여명이 참석했다.

한국철강협회는 75년 7월 철강산업의 국제경쟁력 제고와 지속가능한 발전을 도모함으로써 국가 경제발전과 선진화에 기여하고 회원간의 친목을 증진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회원사는 철강을 제조하는 정회원 39개사와 특별회원 5개사로 구성되어 있다.
관련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사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