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분야별 기술변천

정보&정책이슈철강기술발전사분야별 기술변천

국내 철강산업은 1918년 겸이포제철소 설립으로 시작되었으나, 한국전쟁으로 철강산업의 기반이 거의 상실되었다. 그 후 1956년 대한중공업(현 현대제철)이 50톤급 평로조업을 개시하여, 비록 소규모이지만 국내 철강산업의 재정비를 이룩하였다.
그 후 어려운 경제여건으로 국내 철강산업은 크게 발전하지 못하였지만, 1973년 포항제철1기 준공을 시작으로 비약적인 성장을 계속해 왔으며 최근에는 수요성숙기에 진입하면서 특수강 등 고부가가치 강재의 생산비중이 증대하는 등 질적으로 고도화되는 단계에 진입해 있다.

제선

전로제강

전기로제강

판재압연

선재

강관

향후 기술 발전 방향

향후 기술 발전 방향

최근 세계 철강산업의 기술개발의 주요목표는 공정의 경제성 제고와 환경문제에 대한 효율적인 대처가 중심이 되고 있다. 경제성 향상을 위해 각 단위 공정별로 생산성 증대와 생산효율성의 향상, 제품 품질의 향상, 제조원가 절감 등을 위한 요소기술 및 설비개발을 도모하고 있다. 또한 환경대책면에서는 주요 공해물질 저감과 CO₂ 저감을 위한 연구개발, 부산물 재활용 기술 등이 구체화되고 있다.

제강기술은 수요가의 품질 고급화 요구에 대응하기 위한 고품질강 개발, 제조원가 삭감, 자동화 기술개발 및 환경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부산물 재활용 기술 등에 대한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전기로 업계에서는 생산성 향상을 위한 직류전기로의 설치가 일반화 되고 있으며, 미니밀의 세계적인 확산에 따라 대체철원인 직접환원철(HBI, DRI) 관련 기술개발과 초고강도재 개발에 대한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압연기술에서도 제품품질 향상과 원가절감을 위한 기술개발 및 설비투자가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냉연에서도 자동차의 경량화를 위해 강판의 고강도화 및 가공성 향상을 위한 기술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도금분야는 제조기술 고도화 및 고급제품 개발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이밖에 최근 지구온난화로 인해 이슈가 되고 있는 온실가스저감을 위한 기술개발에 대한 노력도 국제적으로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세계 철강산업은 기술개발을 위하여 연구개발 투자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으며, 초경량 자동차용 강판 개발 등 장기간 큰 규모의 투자가 요구되는 분야는 각국의 철강업체들이 모두 협력하고 있다. 철강산업에서는 각국의 철강협회 및세계철강협회 등을 통한 정보교류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으며 주요 프로젝트의 경우 국가간 업체별 공동 연구개발 등도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관련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사홈페이지 바로가기